입체적인 현장지휘로 적재적소에 지원의 손길을 드립니다.
사고시 행동요령
  • 가스를 사용하기 전에 반드시 냄새를 맡아 가스가 누출되지 않았는지 확인하고 점화하는 습관을 길러야 한다.
  • 가스가 누출되면 절대 당황하지 말고 침착히 응급 조치하면 폭발사고를 막을 수 있다.
  • 먼저 콕크와 중간밸브, 용기밸브를 잠그고 창문과 출입문 등을 활짝 열어 환기를 시켜야 한다
LPG의 응급조치
  • LPG의 경우에는 공기보다 무겁기 때문에 방바닥으로 가라앉으므로 침착히 빗자루 등으로 쓸어내어야 한다.
  • 이때 급하다고 환풍기나 선풍기 등으로 사용하면 스위치 조작 시 발생하는 스파크에 의해 점화될 수 있으므로 전기기구는 절대 조작해서는 안된다.
  • LPG 판매점이나 도시가스 관리대행업소에 연락하여 필요한 조치를 받고 안전함을 확인한 후 다시 사용해야 한다.
  • 화재 발생시에는 일단 가스기구의 콕크를 잠근 후 시간이 있으면 가스용기의 밸브까지 잠궈 주도록 해야 한다.
대피명령시 전기설비 조치 이미지
도시가스(LNG)의 응급조치
  • 화재 발생시 상황을 잘 판단하여 침착하게 콕크와 중간 밸브를 잠궈 가스를 차단한 후 상황이 허락하면 메인 밸브까지 잠그도록 한다.
  • 대형화재일 경우에는 도시가스회사에 전화를 하여 그 지역에 보내지고 있는 가스를 차단하도록 해야 한다.
이동식 부탄가스 사용 시 안전점검
  • 이동식 부탄연소기는 크게 카세트식과 직결식으로 나눠손쉽게 이동 가능하다.
  • 이동식 부탄연소기 사고는 지나치게 큰 그릇을 올려놓고 사용하다가 폭발을 일으킨 경우가 가장 많다.
  • 대형화재일 경우에는 도시가스회사에 전화를 하여 그 지역에 보내지고 있는 가스를 차단하도록 해야 한다.
  • 연소기 쪽에 있는 용기장착 가이드와 용기 쪽에 나 있는 홈을 정확히 맞춰서 장착하고 삼발이는 반드시 정상적으로 놓은 상태에서 사용해야 한다
  • 사용하고 난 용기는 용기 내에 소량이라도 가스가 남아 있음으로 반드시 용기에 구멍을 뚫어 남은 가스를 완전히 제거한 후 버려야 한다.
가스사용 시 평소 안전점검
  • 가스가 누출될 위험이 있는 부위에 비눗물이나 점검액을 발라 기포가 일어나는지를 알아본다.
  • 호스와 배관의 연결부와 같은 접속부위를 중점적으로 점검하면 된다.
  • 주방용 액체세제를 물과 1:1정도의 비율로 섞어서 비누방울이 잘 일어나도록 한 다음 붓이나 스폰지에 묻혀서 호스의 연결부분 주위에 충분히 발라준다.
  • 누출되는 것을 발견하면 용기밸브나 메인 밸브를 잠그고 판매점 등에 연락하여 보수를 받은 후 다시 사용해야 한다.
가스
가스누출 발생 시 시민대피요령
  • 사고발생시 발생내용은 즉시 119 또는 구청 재난상황실에 신고하여 이웃에 알린다.
  • 필요 시(대형사고 발생 등) 유도요원의 안내에 따라 신속히 발생지역으로부터 이탈하여야 하며 사고의 바람방향 반대 방향으로 대피하여야 한다.
  • 환자발생 시 응급조치요령
  • 가스를 대량 흡입했을 경우 안전한 곳으로 옮기고.
  • 호흡곤란 시 인공호흡, 산소호흡 등을 실시하고
  • 피부에 묻어 동상증상이 있을 때에는 냉수 등으로 서서히 따뜻해 지도록 해야 하며
  • 또한 피부에 화상을 입었을 경우에는 냉수 등으로 식히고 병원으로 후송해야 한다.
가스
  • 정압기에서 가스방출 시 현장 및 조치요령
  • 접압기는 높은 압력의 가스를 사용하기 쉽게 낮은 압력으로 조정하는 장치로 공급과정에서 압력이 높을 경우 배관 파열 등을 방지하기 위하여 대기중에 방출하여 분산시키는 것으로
  • 정압기의 방출구는 높은 압력으로 나가게 됨으로 “펑” 또는 “쉬”하는 소음이 발생한다.
  • 정압기의 방출구는 지상에서 5m이상 높이로 설치되어 있고 방출된 가스는 공기보다 가벼워 대기에 확산되므로 폭발하거나 화재 위험은 없다.
  • 그러나 날씨가 흐리거나 바람의 영향으로 피해 우려가 있으므로 인근 지역 주택에서는 창문을 닫고 가스가 분산될 때까지 화기 사용을 금해야 한다
▣ 출처 : 국민재난안전포털(http://www.safekorea.kr/)
  • 응급처치
  • 자주하는 질문
  • 의료기관 검색
  • rss서비스
  •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