입체적인 현장지휘로 적재적소에 지원의 손길을 드립니다.
  • 재난정보서비스
  • 사고별 대응요령
발화성인화성폭발성LPG
발화성 물질과 가연성 교체
  • 발화성 물질은 스스로 발화라거나 물과 접촉하여 발화하는 등 발화가 쉽고 가연성 가스가 발생할 수 있는 물질로서 크게 가연성 고체, 자연 발화성물질, 금수성 물질로 구분한다. 이중 가연성 고체로는 황화인, 황, 철분, 금속분, 마그네슘, 인화성 고체 등이 있다.
핵심 위험요인
  • 공기(O2), 빛 등에 노출 시 분해 폭발 위험이 있다.
안전작업 수칙
  • 황화합물은 물과 접촉시 가연성, 유독성의 황화수소가스가 발생되므로 수분과의 접촉을 금한다.
  • 황린은 산화제와 혼합시 연소에 특히 주의하고, 적린은 불순물(황린)이 섞이지 않도록 주의한다.
  • 산화제와 혼합된 황은 가열, 충격, 마찰을 금한다.
  • 황 분말이 공기 중에 비산되면 분진폭발을 일으키기 때문에 공기중에 비산되지 않도록 주의한다.
  • 철분은 가열하거나 물과 접촉시 발화할 위험이 있으므로 물과 접촉시키거나 가열하지 않도록 한다.
  • 알루미늄 분말은 수분, 할로겐 원소와 접촉을 금한다.
  • 마그네슘은 공기 중 습기와 서서히 반응하여 수소가스를 발생시키므로 수분과 완전히 차단하여 사용한다.
  • 통풍 및 환기가 잘 되는 서늘한 장소에 보관한다.
위험
▣ 출처 : 국민재난안전포털(http://www.safekorea.kr/)
  • 응급처치
  • 자주하는 질문
  • 의료기관 검색
  • rss서비스
  • top